홈으로로그인회원가입사이트맵
지대방


HOME > 지대방 > 공지사항

흥국사 숲 유치원 개원합니다.
흥국사   2011-02-28 7861

풍광이 수려한 아름다운 절 흥국사에서 '숲 유치원'을 개원합니다.

우리시대를 살고 있는 기성세대들이 다음시대를 열 미래세대에게 줄수 있는 가장 아름다운 선물은 그들이 따뜻한 품성을 지니고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주는 것입니다.

통제적이며 틀에 갖힌 교육방법으로는 우리 어린이들이 저마다 타고난 능력을 마음껏 발휘할 수 없습니다.

밝은 우리 가정, 사회, 나라를 만들기 위해 밝고 지혜로운 인재가 양성되어야 합니다.

매주 토요일 오전 10시에서 12시까지 흥국사에서는 유아들이 마음껏 웃고 뛰어놀 수 있는 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있습니다.

* 대상 : 3세~7세( 가족 동반 환영)

*개원일 : 2011년 3월 12일 토요일 10시

* 개원 장소 : 흥국사 종무소앞

* 수강료 : 무료
* 지도 교사 약력 : 교육학 석사
1급 청소년 지도사(국가 자격)
목동 도서관 어린이 프로그램 자원봉사
YMCA 청소년 프로그램 자원봉사
숲 유치원 원장과정 수료


* 문의 : 흥국사 종무소 02) 381-7970
부처님 오신날 연등접수 안내
노고산 산신기도 봉행 안내
      
280 신묘년 동지 3일 불공 및 송년법회 안내 흥국사 2011-12-08 6310
279 흥국사 겨울 템플스테이(2박3일) 안내 흥국사 2011-12-08 7094
278 성도재일 새해 소망의 등공양 법회 및 포살법회 안내 흥국사 2011-12-08 6926
277 철야기도 안내 흥국사 2011-12-08 6901
276 참성정진 법회 안내 흥국사 2011-12-08 6799
275 추후 스페셜 템플스테이 진행 일정 흥국사 2011-10-17 7368
274 중양절 합동천도재 안내 흥국사 2011-09-19 7131
273 추계 성지순례 안내 흥국사 2011-09-19 7348
272 철야기도 안내 흥국사 2011-09-19 6948
271 신묘년 동안거 100일 약사기도 안내 흥국사 2011-09-19 6774
270 제10기 불교대학 금강경 강의 흥국사 2011-08-01 7715
269 자비의쌀보시 동참 100일 기도 흥국사 2011-08-01 7424
268 추석 합동차례 안내 흥국사 2011-08-01 7362
267 신묘년 백중(우란분절) 49재 지장기도 회향 및 하안거 100일기도 회향 안내문 흥국사 2011-08-01 8031
266 2012학년도 대입수능시험 원만성취 100일 약사기도 흥국사 2011-08-01 7228
265 신묘년 7월 칠석 3일기도 안내문 흥국사 2011-08-01 6781
264 신묘년 조상천도 백중 49재 지장기도 안내 흥국사 2011-06-13 7799
263 2012학년도 대입수능시험 원만성취 100일 기도안내 흥국사 2011-06-13 7027
262 흥국사 여름템플스테이(2박3일) 안내 흥국사 2011-06-13 7400
261 흥국사 불교대학 제10기 금강경 강의 안내 흥국사 2011-06-13 6941
 
  1 / 2 / 3 / 4 / 5 / 6 / 7 / 8 / 9 / 10 /  
 


  • 마음에 부끄러운 것이 없어야 몸을 바르게 하여 세상에 설 수가 있다. 마음을 바르게 하지 않으면 조그마한 것이라도 숨기는 사이에 괴로움과 번민이 번갈아 ...
  • 빈 마음이 곧 우리들의 본마음이다. 무엇이가 채워져 있으면, 본마음이 아니다 텅 비우고 있어야 거기 울림이 있다. 울림이 있어야 삶이 신선하고 활기 있는 것...
  • 마음은 성(性)에 의지하며, 선악이 있으니, 마음이 선하면 복을 받고, 악하면 화를 받으며 기운은 명(命)에 의지하며, 맑음과 탁함이 있으니, 기운이 맑으면 ...
  • 충만한 삶을 살고 싶거든 자신의 목소리에 귀 기울려라. 자신의 명예나 지위 학벌에 갇히지 말고 타인의 영역을 기웃거리지도 말고 있는 그대로 살 줄 알아야 한...
  • 한 개의 썩은 사과는 다른 사과들까지 썩게 할 우려가 있다. 그러나 반만 썩은 사과를 아주 버릴 필요는 없다. 썩은 부분만 도려내 버리면, 나머지 부분은 요리...
  • 버리고 비우는 일은 결코 소극적인 삶이 아니라 지혜로운 삶의 선택이다. 버리고 비우지 않고는 새것이 들어설 수 없다. 공간이나 여백은 그저 비어있는 것이 아...
  • 세찬 바람과 성난 빗줄기에는 새들도 근심하고 개인 날씨와 맑은 바람에는 초목도 싱그러우니, 천지에는 하루도 화기 없어서는 안 되고, 사람의 마음에는 하루도...
  • 내가 그를 그리워하는 만큼 그가 내게 사랑의 관심을 안준다고 해서 쉽게 잊어버리는 쉽게 포기하는 인연이 아니기를...
  • “행복은 일이 적은 것보다 더한 행복이 없다. 재앙은 마음이 번잡한 것보다 더한 재앙이 없다."
  • 어리석은 자가 어리석은줄 알면 그만큼 그는 슬기로운 것 그러나 어리석으면서 슬기롭다고 한다면 그야말로 어리석은 사람이다.
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지축동 203번지 / Tel: 02-381-7970~1 / Fax:02-381-7329
Email: heungguksa@hanmail.net / 템플스테이문의 : 02-381-7980
Copyright 2015 heungguksa All rights reserved.
[관리자]